Varnish 2.0 (웹캐시, 리버스프록시)

Varnish Cache에 대해서 글을 올린지 얼마 안된 듯한데 찾아보니 3년정도가 지났네요. 아직까지 실제 서비스 환경에서는 Varnish를 도입하지 못했었는데… 다시 필요에 의해서 로드밸랜서(+서버단 캐시)를 고려하게 되었습니다.

원래 수동으로 서브도메인별로 나누어서 로드밸런싱을 하고 있었는데, 서브도메인간 자바스크립트 연동의 문제들이 여러곳에서 발생하기 시작해서, 로드밸런서를 도입하려고 합니다. 그외에도 여러가지 장점이 있을듯 하네요.

Varnish가 이제 버전 2.0이 나왔고(나온지 1년 됐네요 –), 여러가지 변화가 있었네요.
현재 버전은 2.0.4 입니다.

1. VCL 언어가 좀더 프로그래밍 언어 다워졌습니다.

VCL 언어가 약간 언어답지 않은 면이 있었는데.. return 등의 도입으로 좀더 설정파일(소스) 보기가 편해졌습니다. 그리고 C언어를 embedding 할수 있는 방법이 있네요.

2. grace 지원

개체(요청결과)를 캐싱할때 expire 시간과 함께 grace 시간을 설정할수 있습니다. expire 시간이 지나고 웹서버(backend)들이 요청 처리를 하지 못할때 grace 시간 동안 캐시에 있는 내용으로 서비스가 됩니다. 또한 expire 시간이 지나는 순간 하나의 웹서버에 하나의 요청만으로 캐시를 업데이트하며 그 동안은 캐시에서 서비스가 되도록 설정할수 있습니다. 예를 들면 메인 페이지가 1초에 100번 요청되고 메인 페이지 처리하는데 2초가 걸린다고 하면, 서버에 원래 200번 요청 들어갈것이 1번만 가면 되는거죠. 웹서버와 디비 입장에서 아주 고마운 일이죠.

3. ESI (Edge Side Script) 일부 지원

 페이지에서 특정 부분은 사용자 정보가 포함되기 때문에 전체 페이지 캐싱이 어려운 경우가 많습니다. 사용자 별로 캐시를 두면 캐시의 의미가 많이 떨어집니다. 이럴 경우 해당 부분만 별도의 페이지로 저장해두고

<esi:include src=”userinfo.php” />

형태로 원본 페이지에 넣어주면 캐시에 그대로 저장되고, 요청을 처리할때 userinfo.php 부분만 웹서버에 요청하여 varnish에서 조합해서 보내줍니다.

ESI가 아주 유용한 기능이기는 하지만 아쉬운 점은 Varnish가 아직 압축을 지원하지 못한다는 점이네요. 웹서버 측에서 페이지를 압축하면 ESI를 쓸수 없고, Varnish 쪽에서 압축할수 있는 방법을 지원하지 않습니다. ESI와 압축을 조합해서 쓸수 있었으면 정말 좋았을텐데 정말 아쉬운 부분이네요.

현재 회사에서 varnish 도입을 위한  테스트중입니다. ESI는 압축 미지원으로 도입에서 제외되었으며, 로드밴런싱, 캐싱 기능, 서버 죽을때 처리 등만 활용하려고 합니다.

grace의 개념을 이해하면서, memcached를 웹에서 사용하는 방법을 비슷한 방법으로 변경을 고려하고 있습니다.

PHP 모든 페이지를 캐싱하기는 로직상으로 문제가 발생할 확률이 커서 정해진 HTTP 헤더가 포함된 PHP 페이지만 캐싱 되도록 설정했습니다. 캐싱해도 안전하다고 생각하는 페이지에 특정 헤더를 포함하면 캐싱이 됩니다.

url.purge 명령으로 정규식에 해당하는 캐싱된 페이지를 날릴수 있는 기능도 활용할 생각입니다. 캐싱이 유용한 페이지이지만 사용자가 글을 등록하고 바로 글이 안보인다던지 하는 문제는 url.purge를 써서 해결하려고 합니다.

One thought on “Varnish 2.0 (웹캐시, 리버스프록시)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